탁트인 공간, 청명한 하늘아래 놓인 속삭이는 바다
 - 펜션 앞에는 강화도의 바다가 출렁이고 조금만 움직여 석모도에 도착하면 갯벌체험을 하며 생태체험을 할 수 있는 가족간의 성글성글한 손내임과 고행의 향취를 느 낄 수 있습니다.

 

  (각 그림을 클릭하시면 더 큰이미지를 보실수 있습니다.)